아름다운 선택, 강태원 회장
故 강태원 회장님은
“나의 기부가 계기가 되어 ‘있는 자든 없는 자든’ 타인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 정신이 멀리 퍼졌으면 좋겠다.”는 생각으로
한 평생 모은 재산을 가난과 질병으로 고통 받는 이웃에게 소리 없이 나눠주는 아름다운 삶을 사셨습니다.
2003년 당시, 건국 이래 개인 기부액으로는 최대 금액(현금 170억원, 부동산 30억원 상당)을 KBS에 기부함으로서
기부 문화 확산에 큰 길을 열었으며, 이는 KBS강태원복지재단의 초석이 되었습니다.